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8.07.22 11:20

[TOKYO Vol.1] 태권V와는 다른 토토로를 보다. {지브리 스튜디오}

※ 오늘 여행기는 2005년 8월 방문했던 기록입니다.. 현재의 지브리 미술관은 이 여행기와 좀 다를 수 있습니다.


글을 쓰면서....

마전 태권V가 시청앞에 전시 되었던 적이 있었죠?
광화문은 이순신 장군이 시청광장은 태권V가 지킨다는 말도
나왔을 정도였는데... 지금은 태권V를 볼 수 없어서 좀 아쉽네요.

76년 원조 태권V는 못봤지만 84태권V, 슈퍼 태권V를 보고 자란 저에게
태권V 모습은 정말 동경의 대상이었습니다.

요즘 아이들은 태권V를 얼마나 알까요?
그냥 마징가Z와 그랜다이저의 아류 정도로만 알지도 모르겠네요.
그런 의미에서 지브리 스튜디오는 제게 참 의미깊은 곳입니다.

이웃집 토토로를 꿈꾸며 자란 어머니가
하울의 움직이는 성을 보고 자라고 있는 자녀의 손을 잡고 오는 곳...
오늘은 바로 그 지브리 스튜디오를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



지브리 미술관(스튜디오 지브리) 가는 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스튜디오 순환버스

신주쿠에서 전철로 딱 3정거장... 미타카에서 내리면 버스 정류장이 있습니다.
왕복으로 300엔을 지불하면 이렇게 이쁜 버스가 와서 섭니다.
토토로의 오프닝 화면에 나왔던 캐릭터들인가요??

아이들은 이때부터 우아~~~ 하고 소리를 지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스튜디오 입구의 토토로

드디어 지브리 미술관에 도착했습니다. ^_____________^

그렇습니다... 토토로입니다. 매표창구에 토토로가 있네요.
아래는 먼지요정(마크로 크로스케..) 도 내다보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잔뜩 기대가 되네요. ^_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스튜디오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여러분~~! 미타카 지브리 미술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스튜디오 오픈을 기다리는 행렬

오픈 시간인 10시에 맞춰서 갔는데 벌써 부터 이렇게 사람들이 줄을 섰습니다.

일본인들은 정말 질서를 잘 지키더라구요.
아이들도 절대로 줄을 이탈하지 않고 끼어드는 사람도 없습니다.
조용히 서로서로 담소를 나누면서 이렇게 10시가 되기를 기다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스튜디오 입구

드디어 들어갑니다... 여기부터는 촬영이 금지되어 있습니다.
너무 아쉽지만... 도촬은 할 짓이 아니기에 ... 잠시 실내의 사진은 끊어지겠군요...

                                                                    ▒

                                                                    ▒

                                                                    ▒

                                                                    ▒

                                                                    ▒

                                                                    ▒

지브리 미술관에는....


미술관 안에는 알프스소녀 하이디부터 마법소녀 키키, 귀를 기울이며 등등에 나오는
수많은 등장인물들의 미니어쳐와 습작들 그리고 작업실 모형등이 있습니다.
한 명도 사진 찍으려는 사람이 없어요.
정말 들이대고 싶은 마음은 굴뚝 같았지만 어글리 코리안이 되고 싶진 않았습니다.



미술관내에 있는 소극장에서 상영하는 10분 정도 분량의 이웃집 토토로의 번외편을 보고
야외 카페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외 카페의 메뉴판


야외카페 메뉴판입니다. 정말 이쁘죠?
허기진 배를 달래줄 핫도그에서 어른들을 위한 맥주까지 다양합니다만.
좀 비싸네요... ^^

저는 380엔짜리 아이스크림 하나를 먹었습니다..
더워서 허겁지겁 먹느라 찍어놓지도 못했네요. ^^
대신 야외카페의 전경을 보내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외 카페의 모습


                                                                    ▒

                                                                    ▒

                                                                    ▒

                                                                    ▒

                                                                    ▒

                                                                    ▒


세심한 배려가 돋보이는 지브리 미술관....


지브리 미술관은 작은 부분까지 세심하게 배려해서 만든 흔적이 많이 엿보입니다.
최대한 만화에 나온 부분을 구현하려고 애를 썼다는 것을 딱 알아볼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빨간색 문과 표지판이 무척 인상적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가로등에도 이렇게 문장을 표시해서 상상력을 자극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벽돌에서도 세심한 배려가 느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물을 먹을 수 있는 수돗가도 천공의 성 라퓨타에서 떼어온 것 같이 디자인 되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마법소녀 키키가 물을 긷던 펌프도 이렇게 재현되어 있다.


딱 보면 아시겠지만 정말 작은 소품 하나에도 정성을 다한 흔적이 보입니다.
마법사 키키가 물을 긷던 펌프도 보이구요.
일본어를 알 수 없어서 정확히 말씀은 못 드리지만
식당이었던 것으로 기억되는 빨간 문에도 동그랗고 아기자기한 간판이 있어요.

정말 멋지죠?


                                                                    ▒

                                                                    ▒

                                                                    ▒

                                                                    ▒

                                                                    ▒

                                                                    ▒


Must See  천공의 성 정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미술관 옥상 천공의 정원으로 가는 길

옥상 정원으로 올라가는 길입니다. ^^
라퓨타에 나오는 비행기 처럼 되어 있네요.. 머리를 조심해야 합니다. ㅎㅎ
두상주의라고 써 있죠?.... 해석하면 머리위를 조심하세요~~~ 인데 발음이 '두상' 이라 살짝 웃어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라퓨타를 구현해놓은 옥상 정원

여기는 천공의 성~~ 옥상 정원입니다. ^^
거신병이 서있구요. 라퓨타를 떠받치던... 마법의 돌도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거신병 & 저입니다.


거신병 앞에서는 줄줄이 사진을 찍는데 저도 한 장 찍었습니다.
다른 분이 찍어주셔서 좀 많이 어색하네요... (바지도 원~~~ 저런 패션 감각 없는.. ^^;;)
크기나 한 번 가늠해 보시라고 한 장 올립니다. (제 키는 175cm쯤)



이 거신병은 디테일에 상당히 신경을 썼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거신병의 뒷모습 - 디테일에 상당한 신경을 썼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나사부터 등 뒤에 나있는 풀까지도 재현이 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풀도 나있었나? ^^a 기억은 잘 안나네요. 라퓨타를 본지 오래 돼서.. 혹시 틀렸다면 바로 잡아 주세요.)

                                                                    ▒

                                                                    ▒

                                                                    ▒

                                                                    ▒

                                                                    ▒

                                                                    ▒


너무나 가지고 싶었던.. 하지만 너무 X 100 비쌌던 기념품들....


천공의 성에서 내려과 마지막으로 들른 곳은
어디 박물관이든 존재하는 기념품 가게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스튜디오 기념품점에 전시된 나우시카 인형



개인적으로 제일 좋아하는 나우시카의 모형이 눈에 띕니다.
가지고 싶었지만 가격이 너무... 진짜로 너무너무 높았어요.. ㅜ.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인공들이 당장이라도 액자 밖으로 튀어나올 것 같은 그림들도 걸려있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스튜디오 기념품점의 그림들

기념품 점에서 본 오무의 모형입니다. (바람계곡의 나우시카 참조)
어두워서 좀 흔들렸는데요.
가격은 무려 105,000원..... 대략 백만원쯤 하네요. 하하.. 정말 크기는 손가락  크기만했는데



하긴 뭐. 이건 약과입니다.
다음 보여드릴 것에 비하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스튜디오 기념품점에 전시된 붉은돼지 비행기

붉은돼지(포르코 롯소) 에 나오는 주인공과 빨간 비행기입니다...
840,000엔입니다. 허걱.. 800만원이 넘습니다  ^^;;

아... 참고로 여기서도 촬영은 금지입니다... 제가 모르고 찍었어요.
그냥 이런 것이 있구나 하고 참고만 하시고
절대로 사진은 찍지 마세요.. 많이 챙피했습니다.ㅡ.ㅡa

                                                                    ▒

                                                                    ▒

                                                                    ▒

                                                                    ▒

                                                                    ▒

                                                                    ▒

코래니메이션(Koranimation)을 꿈꾸며....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미술관 왕복 티켓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스튜디오 순환버스 정류장

지브리 박물관에서만 반나절을 써버렸습니다.
그렇지만 시간이 아깝다는 생각을 해본 적이 없습니다.
박물관을 나와서 신주쿠로 돌아가는 길에 참 많은 생각을 했습니다.

만약 김청기 박물관이나 태권V 박물관을 만들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제 나이 또래 우상이나 다름 없었던
태권V우뢰매, 스페이스 간담브이 그리고 쏠라 원투쓰리.....
비록 일본의 아류라는 말도 듣고, 독창성이 없는 로봇 만화라고도 하지만
그런 걸 보듬어주고 더 격려해줬다면
한국이 애니메이션의 중심이 되어
저패니메이션이 아닌코래니메이션(Koranimation) 이라는 말도 나왔을지 모르는데...
디즈니와 저패니메이션에 익숙해져 있는 제가 좀 서글펐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시청앞에 서있던 태권V (사진 출처 : 오마이 뉴스)



우리 아이들이 부모님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추억...
태권V로 시작될 수 있다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하며
여행기를 마칩니다. ^^

항상 행복하세요.


                                                                    ▒

                                                                    ▒

                                                                    ▒

                                                                    ▒

                                                                    ▒

                                                                    ▒


마지막으로 보너스 사진들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마크로 크로스케 (먼지요정) -  이웃의 토토로에 나오죠... 물론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에도 나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예쁜 시계탑 (10시네요... 입장시간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마치 만화에서 튀어나온 것같은 지브리 미술관 야외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마치 만화에서 튀어나온 것같은 지브리 미술관 야외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다양한 문장이 새겨져 있는 깃발들... 무슨 왕국에 온 것 같네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브리 미술관 전경.. 그다지 큰 규모는 아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문을 열고 들어가면 키키가 나올 것 같은 멋진 문


이상 하루를 2배로 였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Trackback 0 Comment 2